Quick Menu

‘뽕떡’이 주는 놀라운 매출 효과! ‘뽕뜨락피자’ 가맹점 매출 상승 곡선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뽕뜨락피자

PR센터 보도자료
PR센터
- SINCE 1992 -

 

‘뽕뜨락피자’, 1인 중심 외식 문화 활성화 및 배달 창업의 가파른 성장세 주도

http://www.mrepublic.co.kr/news/articleView.html?idxno=62445 

보도자료

‘뽕떡’이 주는 놀라운 매출 효과! ‘뽕뜨락피자’ 가맹점 매출 상승 곡선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10.18 16:00
  • 조회수 : 4,271

본문

c2242b1b52cb36c8c17b6e6531c06b00_1539846540_6896.JPG
 
아시아타임즈=이하나 기자] 개인 매장과 프랜차이즈 매장의 차이점은 여러 가지가 있다. 프랜차이즈의 가장 큰 특징은 바로 본사의 지원을 받는 다는 것. 식재료 공급, 마케팅 지원, 지속적인 운영시스템 개선 등의 지원이 대표적이다.

그리고 또 하나, 바로 지속적인 신메뉴 개발을 꼽을 수 있다. 개인 매장은 운영에 집중하느라 메뉴 개발을 쉽게 할 수 없다. 반면, 프랜차이즈 본사는 일련의 시스템을 구축해 지속적으로 메뉴 개발을 한다. 메뉴 개발은 기존 고객의 충성도를 높이고, 신규 고객 유입을 활성화하는 큰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웰빙토종수제피자전문점 ‘뽕뜨락피자’는 최근 국물떡볶이를 '뽕떡'을 개발했다. 웰빙 피자와 매콤한 국물 떡볶이의 환상적인 조합, ‘뽕뜨락피자’ R&D연구소는 메뉴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뽕떡을 출시했다.

출시 초기부터 웰빙 피자와 국물떡볶이를 조합한 메뉴가 인기를 끌더니, 최근에는 그 판매 수요가 무섭게 증가했다. 초기에는 시범 케이스로 몇 개의 매장에서만 판매를 했는데, 놀라운 매출 증대 효과로 입소문이 퍼지면서 약 6개월만에 80개 이상의 매장에 뽕떡을 도입하게 됐다.

뽕떡 메뉴를 도입한 가맹점들은 매출 증대 효과가 나타났다. 뽕뜨락피자 본사에 따르면 경남 C매장 월 매출 400만 원 대 증가 비롯해 대전 G매장 270만 원 대, 충분 Y매장 200만 원 대, 울산 S매장 200만 원 대, 경기 B매장 200만 원 대 등 평균적으로 10% 정도의 매출 상승 효과가 나타났다.

‘뽕뜨락피자’의 관계자는 “수 많은 프랜차이즈 본사가 신메뉴 개발에 심혈을 기울인다. 가맹점의 매출과 직결되기 때문이다. 시행 착오를 거치고, 사전 테스트를 한 후에 도입을 하지만, 생각만큼 반응이 좋지 않은 경우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본사 R&D연구소에서는 다양한 시도와 수 많은 시뮬레이션 그리고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하는 발상의 전환을 통해 ‘뽕떡’을 탄생시켰고, 예상치를 웃도는 결과를 보여주고 있다. 앞으로도 신메뉴 개발에 주력해서 가맹점 매출 향상을 지원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출처 : 아시아타임즈(http://www.asiatime.co.kr)

 

http://www.mrepublic.co.kr/news/articleView.html?idxno=62445

1인가구의 증가와 소비 문화는 외식업계에도 많은 영향을 주고 있다. 이른바 ‘혼밥족’을 포함해 배달을 통한 소비가 늘어난 까닭이다. 


실제 각종 통계 자료에 따르면 배달업계는 꾸준한 성장세를 거듭하고 있다. 외식 문화의 변화가 소비 패턴에도 영향을 준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이런 상황에서 배달 관련 창업의 수요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다.

특히 피자나 돈까스, 중화요리, 치킨 등 대표적인 배달 업계는 진입장벽도 낮고 비교적 쉬운 운영 시스템 덕분에 젊은 창업자들의 수요가 집중된다. 

불안정한 고용시장의 영향으로 창업으로 눈을 돌리는 사람들이 늘어난 것이다. 이런 가운데 ‘뽕뜨락피자’는 요즘 트렌드를 적극 반영한 브랜드로써 배달 아이템의 경쟁력을 더한 장점을 가지며 더욱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인상적인 부분은 기성 피자전문점 브랜드로써 1인피자 메뉴를 도입한 점이다. 앞서 언급했듯이 최근 개인화 성향이 두드러지는 소비자들의 트렌드에 맞춘 메뉴 구성이다. 

‘나홀로 즐기는 갓성비 1인피자’ 라는 문구를 내걸고 혼자서도 저렴하고 다양하며, 퀄리티까지 높은 피자를 주문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한다. 피자는 혼자서 먹기에 양도 많고 가격이 부담스럽다는 단점을 완벽히 보완한 구성으로써 기존 메뉴들과 함께 고객의 저변을 넓힐 수 있다.

자연스럽게 매출 실적도 높아지는 계기로 작용하면서, 배달 아이템이라는 시너지 효과를 만나, 경쟁력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뽕뜨락피자’의 관계자는 “1인 가구가 늘어나면서 외식업계의 배달열풍은 이들을 중심으로 변화하고 있다”면서, “이런 흐름을 잘 파악해 1인피자 메뉴 구성은 물론, 4가지 다른 맛을 피자 한 판에 녹여낸 ‘포마이피자’ 같은 혁신적인 신메뉴를 출시 중인 ‘뽕뜨락피자’가 주목받는 이유”라고 강조했다.

한편 ‘뽕뜨락피자’는 투자금액 대비 높은 수익률 구조로 투자 위험율이 낮다. 합리적인 비용으로 창업이 가능하며, 최소의 고정비용으로 운영할 수 있다는 사실이다. 이를 통해 ‘저비용 고효율’ 피자전문점으로 알려지며 창업시장에서 인기가 높다. 

출처 : 미디어리퍼블릭(http://www.mrepublic.co.kr)